생존을 위한 마카크의 싸움
2017년 3월
글 : 제니퍼 S. 홀랜드____사진 : 스테파노 운테르티네르
인도네시아의 어느 섬에 살고 있는 검정짧은꼬리원숭이들은 사냥과 서식지 감소,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 때문에 위기를 맞고 있다. 과연 녀석들은 이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기사 본문에서 발췌한 내용을 살짝 공개합니다

인도네시아에 있는 한 공원에서 사진작가의 사진기를 빼앗아 셀카를 찍었다고 알려진 장난꾸러기 ‘나루토’가 없었더라면 검정짧은꼬리원숭이는 여전히 사람들의 무관심 속에서 점차 사라지고 있었을지도 모른다.


이후 나루토의 사진은 온라인상에서 빠르게 퍼졌고 녀석은 순식간에 수백만 명의 온라인 팬을 확보하게 됐다. 마침 생물의 보호 상태를 지정하는 국제자연보전연맹이 펑크 스타일의 머리털과 호박색 눈을 가진 이 원숭이 종을 세계에서 가장 심각한 멸종위기에 처한 영장류 25종에 포함시키려던 차였다.


이처럼 나루토는 사람들에게 명성을 얻었을지 모르지만 술라웨시 섬의 비퉁 근처에 있는 탕코코-바투안구스-두아사우다라 자연보호구역의 한정된 숲에 사는 마카크들 사이에서 녀석은 평범한 원숭이일 뿐이다.

 
 
 
2017년 3월